아스트로 문빈&산하, 환상의 케미 자랑하는 비주얼 화보!


대한민국 최고의 뷰티-라이프 매거진 <뷰티쁠>이 지난 14일 미니 앨범 ‘IN OUT’을 발매하고, 절제된 다크 섹시 매력을 담은 타이틀곡 ‘Bad Idea’로 유닛 활동을 시작한 아스트로 문빈 & 산하의 눈부신 비주얼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문빈과 산하는 아스트로의 첫 유닛 답게 환상적인 케미를 자랑하며 치명적인 눈빛과 포즈로 촬영장 분위기를 리드, 스탭들의 마음을 훔쳤다는 후문.

한편, 문빈과 산하는 이번 미니 앨범 ‘IN OUT’을 통해 절제된 다크 섹시를 콘셉트로 한타이틀 곡 ‘Bad Idea’부터 백일몽을 그린 퓨처 R&B 장르의 ‘Eyez On U'(아이즈 온 유), 감성적이고 빈티지한 피아노가 돋보이는 R&B ‘섬(Alone)’, 청량한 어쿠스틱 사운드와 감미로운 보컬이 어우러진 ‘All I Wanna Do'(올 아이 워너 두), 제목 그대로 좋은 꿈을 이루게 해준다는 R&B 발라드 ‘Dream Catcher'(드림 캐쳐)까지 ‘나쁜 기억은 사라지고(FADE OUT), 좋은 기억은 선명해진다(FADE IN)’이란 치유의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음악, 퍼포먼스, 확실한 개성까지. ‘다 잘하는’ 샤이니 같은 그룹이 되고 싶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유닛 활동에 가장 중점을 둔 부분에 대해 산하는 “의상을 안 입은 줄 알았다”며 기존 아스트로 활동과 달라진 점으로 의상을 꼽았다. 특히 이번 앨범에 대해 문빈은 “저희의 노래와 무대를 보면서 안 좋은 일은 잊고 행복한 기억만 남았으면 좋겠다는 느낌으로 무대를 준비했다”라며 유닛 앨범을 관통하는 ‘치유’의 메시지를 강조했다.

또한, 무대 위에서의 마음가짐에 대해 문빈은 “스스로 과대평가를 해요. 다른 팬들의 마음을 사로 잡아야겠다는 생각으로 춤 춰요. 끝나고 보면 성공했다 싶어서 뿌듯할 때가 많아요.”라며 퍼포먼스 장인의 면모를 뽐냈다. 이어 “샤이니 선배님들과 같은 스타일의 그룹이 될 수 있다면 좋겠어요. 새로운 음악적 시도도 많이 하고 누가 들어도 샤이니 곡이라는 걸 알 수 있을 정도로 곡의 특색도 확실하고 퍼포먼스도 너무 좋잖아요”라며 닮고 싶은 그룹으로 샤이니를 꼽기도 했다.

앞으로 도전해보고 싶은 음악에 대해서 묻자 산하는 “아이유 선배님의 밤편지 같은 느낌으로 팬들에게 노래를 불러주고 싶어요. 가사가 와 닿는 폴킴 선배님 노래도 좋아하고요. 목소리와 감정이 드러나는 곡을 해보고 싶어요.”라며 앞으로의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혔다.

한편 비주얼, 퍼포먼스, 보컬까지 무엇 하나 빠짐없이 완벽한 실력파 유닛 문빈 & 산하의 케미 넘치는 화보는 <뷰티쁠> 10월호와 <뷰티쁠> 공식 SNS,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치안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진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