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제휴문의

시대가 요구하는 다양한 독자들의 목소리를 담아내는 새로운 개념의 인터넷 언론입니다.


치안경찰신문은 특히 독자들이 참여하는 다양하고 콘텐츠를 생산하고 있으며 이를 토대로 사업영역을 넓혀갈 계획입니다.

또한 치안경찰신문은 전문 콘텐츠와 함께 다양한 영역에서 제휴 및 협력이 가능합니다.


치안경찰신문은 전략적 제휴, 컨텐츠의 상호 제공, 전자상거래, 투자, 콘텐츠 신디케이션, 이벤트, 세미나, 전시회 등 비즈니스를 함께 할 파트너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담당자 조태정
E-mail pnews112@naver.com
Tel 1600-8130
주소 서울시 동대문구 장안동 433-11 영림빌딩 301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