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짜의 기술 - 실존인물 시연

모 방송을 통해 장병윤이라는 실제 타짜로 활동했던 인물이 출현해 화재를 낳은 적이 있다. 당시 영상에서는 황기순 등 연예인들을 바로 눈앞에서 감쪽같이 속이는 기술이 시연됐다.



영상은 타짜들이 마음먹기에 따라 얼마든지 상대를 속일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해 줌으로써, 절대 도박엔 손을 대지 말아야 한다는 경각심을 깨우쳐 주었다.





<저작권자 ⓒ 치안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승원 기자 다른기사보기